첫째 딸이 빼빼로데이라고 직접 만든 빼빼로를 선물로 줬네요.

돈으로 사는 것보다는 훨씬 가치가 있어 보이고,

무엇보다도 딸의 사랑이 느껴지네요.


딸 없는 부모들은 모르는 이 기분. ㅋㅋ


IMG_3075.JPG



IMG_3076.JPG